We are CarryGrow®
CarryGrow is a contents design studio.
CarryGrow is a character contents design studio.  Created by Carry and Carryman in 2019, We visually express the positive energy and warm message of the character through 2D / 3D animation, Comics and illustration.  Sometimes it's more comfortable to hear the little stories of a close friend than the great stories of someone else.  CarryGrow produces content for the purpose of comfortable communication through attractive characters with relatable stories.  We are delivering warm energy to the world through collaborations with domestic and foreign famous brands and agencies.
캐리그로우는 캐릭터 콘텐츠 디자인 스튜디오입니다.  2019년 캐리와 캐리맨에 의해 만들어졌으며 우리는 캐릭터가 가지는 긍정적인 에너지와 따뜻한 메시지를 2D / 3D 애니메이션과 만화, 일러스트레이션을 통해 시각적으로 표현합니다.  누군가의 대단한 이야기보다 가까운 친구의 소소한 이야기를 듣는 것이 더 편안할 때가 있습니다.   캐리그로우는 공감되는 이야기를 가진 매력적인 캐릭터를 통해 편안한 커뮤니케이션을 목적으로 콘텐츠를 제작합니다.  우리는 국내외 유명 브랜드와 에이전시를 통한 협업으로 따뜻한 에너지를 세상에 전하고 있습니다.
·   Character Design & illustration
·   2D & 3D Short animation
·   Character brand collaboration
·   Character IP Business
·   Art figure Production
·   Emoticon
·   SNS Contents
We draw detailed sketches from the idea sketch stage to clearly show the direction of the final result.
우리는 아이디어 스케치 단계부터 디테일한 스케치로 최종 결과물의 방향성을 명확하게 보여줍니다.
We analyze the expected target and propensity of emoticons to focus on rich expressiveness suitable for use.
우리는 이모티콘의 예상 타겟과 성향을 분석하여 사용 용도에 맞는 풍부한 표현력에 집중합니다.
When a character's worldview has a continuity between 2D and 3D, the content becomes interesting and the visual expression expands.
캐릭터의 세계관과 아이덴티티가 2D와 3D 사이의 연속성을 가질 때 콘텐츠가 더욱 흥미로워지고 시각적 표현력이 확장됩니다.
Our original content CarryGrow Comics started in 2015 by serializing our ordinary daily lives in the form of a cartoon diary on SNS.
자사의 오리지널 콘텐츠 캐리그로우 코믹스는 2015년부터 우리의 일상을 그림일기 형식으로 SNS에 연재하며 시작되었습니다.
We are operating a character IP business together using the main characters in CarryGrow Comics.
우리는 캐리그로우 코믹스 속 주인공 캐릭터들를 활용하여 캐릭터 IP 사업을 함께 운영하고 있습니다.
Back to Top